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충남대학교병원대전충청권역의료재활센터

배변관리

Bowel management

전체적으로 장운동이 느려지나 주로 좌측 대장부분의 장운동이 느려지고, 직장 항문에 있는 근육들의 불균형과 함께 대변 배출력이 약해집니다. 직장 부위에서는 딱딱한 변이 있는 경우가 많고, 좌, 우측 대장 부위에도 변이 차있는 경우가 흔하며, 배변장애로 지속적으로 직장이 팽창되어 있으면 배변하는 능력이 더욱 저하되어 대장과 직장에 대변이 만성적으로 꽉 차 있음으로 인해 장의 팽창이 심화되면 만성적인 변비의 악순환을 겪게 됩니다. 배변을 위해 하루에 60분 이상의 시간을 필요로 하거나, 1주에 한 번 이상 손으로 파내야 하는 경우 배변훈련과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척수손상 환자에서 배변 장애 개선 목표로는 충분한 배변량, 적당한 변의 묽기, 배변 시간 단축, 복부 불쾌감 감소가 있으며 척수손상 환자에서 배변 장애 관리 원칙으로는 섬유질이 많은 음식물의 선택, 충분한 수분 섭취 올바른 자극 반사 배변(손가락 자극법), 규칙적인 배변 습관(1-2일에 한번, 식 후 30분)이 있습니다.

배변 훈련

매일 혹은 최소한 이틀에 한 번씩 배변토록 장운동을 조절하여 배변 문제가 발생하는 것을 예방하며, 변비 치료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약물요법이 아니라 식이요법, 적당한 운동, 정서적 안정, 올바른 배변 습관 확립이므로 최대한 약물에 의존하지 말고 배변 훈련을 통하여 배변하고, 도저히 약물 없이는 어려운 경우엔 습관성이 생기지 않는 약물을 복용토록 해야 합니다. 장운동을 위하여 적절한 운동을 유지하며, 일정하게 같은 시간에 식사를 많이 한 후 식후 30분 후에 시행하고(위-장 반사), 자세는 변기에 앉아 중력 이용-복압을 이용하여 변 배출력을 증가시키며 침대에 누워 배변할 경우엔 왼편으로 누운 자세를 취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손가락 자극법

손에 장갑을 낀 후 손가락 끝 한마디에 리도케인 젤리나 글리세린을 묻힌 후 항문 안에 넣고 빠르고 부드럽게 손가락을 둥글게 돌려주는 방법으로 대변이 나오지 않으면 3-5 분간 시도하며, 5분이 지나도록 대변이 나오지 않으면 10분 휴식 후, 그래도 대변이 나오지 않으면 15분 휴식 후 다시 시도합니다. 한 시간이나 한 시간 반 후에도 대변이 나오지 않으면 다음날 다시 시도하는 식으로 하며 이와 같은 훈련에도 최소 2일에 한 번씩 배변하지 못하면 완화제를 사용하여 배변을 하게 되는데 우선적으로 전하게 장기간 사용할 수 있는 약물은 부피형성 완화제, 고삼투성 삼투성 완화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