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충남대학교병원대전충청권역의료재활센터

삼킴장애

삼킴장애란?

삼킴이란 음식이나 물을 입에서부터 식도를 거쳐서 위로 보내는 과정입니다. 뇌졸중 이후 발생할 수 있는 장애로 삼킴 장애가 있는데 효과적으로 음식이나 물을 삼키지 못하면, 기도로 잘못 들어가서 폐렴을 일으키거나, 아예 기도를 막아서 질식이 되는 등 심각한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삼킴 장애의 진단을 위해 비디오 투시 연하 검사를 할 수 있는데 이는 연하 곤란의 유무 및 정도뿐 아니라 연하 곤란의 기전을 확인하고 치료 방침을 결정할 수 있도록 하는 현재 사용하는 가장 확실한 검사입니다. 조영제를 섞은 물이나 여러 음식물을 씹거나 삼키면서 X선으로 투시하여 변화를 관찰할 수 있기 때문에 구조적인 이상뿐 아니라 삼키는 중에 발생하는 문제를 확인할 수 있으며, 특히 음식물이 기도로 넘어가는 것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수 있기 때문에 연하 곤란을 평가하는 매우 좋은 검사법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게다가 검사를 통해 얻은 정보를 바탕으로 환자에게 적절한 식이를 처방하고 올바른 자세를 가르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환자가 협조하지 못하거나 검사가 불가능한 자세를 취하고 있거나 전신 상태가 매우 나쁜 경우 검사를 시행할 수 없고 검사 중 기도로 음식물이 넘어가거나 방사선에 일부 노출이 된다는 문제점도 가지고 있습니다. 이외 광섬유 내시경적 연하검사가 있으며 3-4mm 직경의 광섬유 내시경을 코로 삽입하여 코인두, 입인두 그리고 후두 위까지 차례로 내리면서 해부학적 이상 유무 및 연하 생리를 관찰할 수 있습니다. 삼킴장애환자의 재활치료법으로 구강기능, 기초훈련, 섭식훈련, 구음훈련, 자세훈련, 삼킴 근육 강화운동 및 전기 자극 치료, 경부 및 몸통 근력 강화 훈련, 체력 향상 운동, 호흡훈련, 연하식 교육 및 영양 관리법 지도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삼킴 장애를 검사하는 사진
삼킴 장애를 검사받고 있는 환자의 모습